경남 거제에 위치한 해상식물공원 '외도보타니아'

(스마트관광신문=경남) 11월 11일 '빼빼로 데이'가 다가왔다. 빼빼로 데이는 숫자 '1'과 닮은 과자 빼빼로를 주고받는 날로 친구, 연인 사이에 선물을 주고받으며 데이트하는 날로 자리 잡았다. 일 년에 단 한 번뿐인 특별한 날을 위해 필자는 특별한 이색 데이트 코스를 추천하려 한다. 

ⓒ euns3o
ⓒ euns3o

 경남 거제에 위치한 해상식물공원 '외도보타니아'는 한려해상국립공원 내에 있다. 하나의 섬 전체가 해상식물공원으로서 어마어마한 규모를 자랑한다. 외도로 향하는 항구는 7개에 이르며, 코스에 따라 탑승 시간, 항구의 위치, 가격 등이 다르다. 

ⓒ euns3o
ⓒ euns3o

 외도는 이창호, 최호숙 부부가 1995년에 직접 개장한 공원으로 3,000여 종의 꽃과 나무가 바다와 어우러져 이국적인 풍경의 매력을 발산한다. 현재까지 2,000만 명 이상의 관람객이 방문하며 거제의 필수 여행지로 자리 잡고 있다.

ⓒ euns3o
ⓒ euns3o
ⓒ euns3o
ⓒ euns3o

 외도보타니아에는 오케스트라의 감동적인 연주처럼 정원의 꽃 또한 조화를 이루고 있다. 특히 비너스 가든은 외도보타니아를 상징하는 대표적인 장소로 관광객의 많은 사랑을 받는 사진 촬영 장소다. 베르사유 궁전을 연상케 하는 정원과 곳곳에 놓인 비너스 상들. 마치 미라벨 정원에 온 것만 같은 기분을 만든다. 

ⓒ euns3o
ⓒ euns3o

 빼빼로 데이뿐만 아니라 남은 올해 연말, 연인과 함께 로맨틱한 장소에서 데이트하고 싶다면 거제 외도보타니아에서 시간을 보내길 추천한다.


<청춘, 여행을 담다> 기사는 아래 에디터&디자이너 분들과 여담기자단이 함께 기획하여 제작한 콘텐츠입니다.
* 에디터&디자이너: 안아라, 유한나, 이성호, 장성은, 이서연, 오대연, 김여름

저작권자 © 로컬 크리에이터가 만드는 스마트관광 뉴스! 스마트관광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